[아시아일보] 강진 안전교육체험관, 6개월 만에 체험객 5000명 돌파 > 언론 속 체험관

본문 바로가기


  • 강진군 안전교육종합체험관

    전라남도 강진에 위치한 전라남도 최초 안전교육체험 시설

  • 전라남도교통연수원

    보다 안전하고 성숙한 교통문화 정착!

  • 강진군 안전교육종합체험관

    교통안전과 생활안전, 자연재해를 아우르는 폭넓은 안전교육

HOME > 소통공간 > 언론 속 체험관

언론 속 체험관

 

 

[아시아일보] 강진 안전교육체험관, 6개월 만에 체험객 5000명 돌파

본문

어린이 안전교육 중요성 부각… 전남 전역서 이용
[아시아일보/김재오 호남본부장] 전남 강진군 안전교육종합체험관이 개관 6개월 만에 누적 체험객 5000명을 돌파했다. 안전교육종합체험관은 지난해 12월16일 개관했다.

안전교육종합체험관은 지난해 11월 한 달간 시범운영을 거쳐 현재까지 목포섬머힐유치원을 비롯해 총 109회, 5278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했다.

각급 학교의 야외 체험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체험객이 지속적으로 늘어 올 4월 이후부터는 월 2천 명에 다다랐다.

연령별 체험객은 유아(유치원 및 어린이집) 40%, 초등생 36%, 성인 24%로 각 연령층에서 고른 분포를 보였다.

지역별로는 목포, 영암 등 전남 서남권 뿐만 아니라 화순, 여수 등 전남 동부권에서도 많이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이처럼 체험관이 개관 첫 해임에도 인기를 끄는 것은 매년 늘어나는 어린이 안전사고로 어린이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졌기 때문이란 분석이다.

여수시전초등학교 인솔 교사는 “평소 안전에 대해 말로만 설명을 들어 위험성이나 심각성을 학생들이 실감할 수 없었다”며 “실제로 자동차 안전이나 지진피해, 풍수해 등을 몸으로 체험하면서 마냥 웃으면서 안일하게 생각할 것이 아니라는 것을 깨닫는 소중한 경험이 됐다”고 말했다.

체험관은 다양한 위기상황에 대처하고 안전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도록 교통안전, 재난안전, 생활안전 등 총 18종에 달하는 체험시설을 갖추고 있다. 이를 통해 체계적이고 포괄적인 안전교육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어 어린이 및 초등학생 등 체험객들로부터 호응을 받고 있다.

배병화 교통연수원장은 “어릴 때부터 익힌 각종 안전교육은 평생토록 기억에 남아 질서의식 함양의 밑거름이 될 것”이라며 “앞으로 체험후기 이벤트 및 안전의식 고취를 위한 그림그리기 대회 등 안전문화 행사를 개최해 보다 많은 체험객이 체험관을 이용토록 힘쓰겠다”고 말했다.

 

 
    

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상단으로

국토교통부
전라남도
강진군
광주광역시
전남지방경찰청
전라남도교통연수원
금융감독원
광주어린이교통공원
광주광역시교통문화연수원
서울특별시교통문화교육원
도로교통공단 운전면허서비스
TBN 광주교통방송
교통안전공단

TEL. 061)434-6613 | FAX. 061)434-6614 | 원장 : 김대희 | 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이하영 | 전라남도 강진군 성전면 백운로 36 강진군 안전교육종합체험관

Copyright 강진군 안전교육종합체험관 All rights reserved.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